30년간 사찰음식의 재야의 고수가 된 스님. 그런데 이 스님 4년에 한번, 윤달에만 만들 수 있다는 가사도 직접 만드신다? 모든 일마다 참선이라 생각하시며 못하시는 게 없는 스님

향기 향 구름 운자를 써서 향운암
구름에 향기가 절로 느껴질 거 같은 곳인데요.

20년 째 향운암을 일구고 있는 명천스님.
스님의 하루는 밭에서 시작됩니다.

임자 없는 산천초목이긴 하지요.
땅에서 나는 모든 것이 좋은 식재료가 된다는 스님.
텃밭에서 장을 본 후, 계곡으로 향합니다.
이 곳이 스님의 또 다른 부엌이기도 하거든요.

구름처럼 천천히 흘러갈 것 같지만 스님의 하루는 눈 코 뜰 새 없이 바쁩니다.? 맞춤
절터만 남겨진 채 버려진 채 버려졌던 이곳을 구름 향기 나는 향운암으로 일구기까지 모두 스님의 손을 거쳐야 했으니까요.

스님의 마법이 시작 될 시간입니다. 명천스님의 밥상에는 어떤 음식들이 채워질까요?

30년간 사찰음식을 만든 재야의 고수 명천스님.
모든 남 달라 보입니다.

단순한 먹을거리가 아니라 마음까지 채워주는 것
그게 바로 스님의 손 맛입니다.

지난 날, 노스님을 모시고 살면서 식사 준비를 게을리 할 수 없었던 명천스님.
제자의 노력은 매 끼니 귀한 밥상이 되었습니다.

인공조미료를 전혀 쓰지 않아 슴슴하지만 자꾸 당기는 맛이 있다죠.

시장 한 번 보지 않고 주변에서 나는 것들로 요리를 하니 꽃이며 잎도 훌륭한 재료가 됩니다.

명당이 따로 있답니다.

덕유산 절경 아래에 스님의 소박한 한 끼가 펼쳐집니다.

사찰에서는 국수를 승소라 하죠. 스님을 웃게 한다는 국수의 맛이 궁금해집니다.

산과 구름을 벗 삼으니 맛도 즐거움도 배가 됩니다

한여름 비가 초록의 숲을 적시면, 산골 암자는 더욱 서늘해집니다.
아궁이 불을 살피는 것도 스님의 주요 일과죠.

잠시 쉴 틈도 없이, 쌓인 일거리들이 스님을 부릅니다.

수행은 법당 안에서만 이루어지는 게 아니겠지요.
돌 하나도 허투루 두는 법 없이 반듯하게 맞춰놓습니다.

요리도 농사도 스님에게는 참선의 길입니다.

“ 스님에게 쉼이란 어떤겁니까? “
“일상생활에서 마음을 느긋하고 편안하고 자유롭게 가지시면 그 생활 자체가 쉼이 아닐까 싶습니다.”

극락도 지옥도 마음이 만든다고 하지요.

내 마음에 번뇌가 가득하다면 무릉도원도 가시방석일 것 입니다.

그래서 우리에게는 쉬는 것이 필요한 거겠지요.

힘차게 쏟아지는 저 물줄기로 무덥고 갑갑한 마음을 맑게 씻어내 봅니다.

이 여름 잠시 멈추어 마음 한번 들여다볼까요?

연잎 위에 빗방울이 앉은 여름날.
연못 위 꽃신이 스님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꽃신 배가 연잎 따는 재미를 더해줍니다.

바쁜만큼 재주도 많은 명천스님

손 대는 것 마다 작품을 만들어냅니다.

법당 안 불상도 스님이 직접 만들었답니다.
스님들이 승복 위에 걸치는 가사는 명천스님의 손길이 들어가면 믿고 보는 작품
명성이 자자하답니다.

정해진 기간에 정성을 들여 만든다는 가사.
그래서 여름이 더 바쁩니다

정통을 후대에 전하고싶어 시작한 일이랍니다.
“좋아해서 내가 해야 하는 일이라고 생각하니
이것도 휴식,쉼이 됩니다.”

이 여름 수행을 그리고 쉼을 한땀 한땀 수 놓습니다.
#한국기행 #다큐 #사찰음식 #가사 #수행 #참선 #불교 #휴먼 #스님 #부처

You might be interested in

Comment (155)

  1. 스님 정말정말 대단하시고 거룩하셔요 외롭고도 고독한길 멀고도 험한길를 참으로 멋지시고 거룩하셔요 아미타불 아미타불 아미타불 ~♡♡♡

  2. 예전에 마음도 병들고 몸도 병들었을 때에
    두 번의 스님의 밥상에서 위로 받았었습니다.

    가을날의 향운암엔 노보살님이 키우셨던
    국화와 개울속 돌과 어우러진 꽃꽂이가 법당안을 향기롭게 하였고, 스님의 붓이 닿은
    탱화에는 道의 길이 만들어 졌었지요. 불학을 먼저 익히시고 미학이 들어간 불화엔 스님의 철학이 담겨있어 더욱 감동이었습니다.
    스님께서 전통을 후세에 남기기 위한 발자국은 시간이 흐를 수록
    더 빛이 날것입니다.

    때때로 생각만 하여도
    힘이 되는 향운암과 스님의 목소리는 여여하시네요.
    강아지의 이름이 다른것을 보면
    그 때의 후손인듯 싶고,
    연못이 이젠 무성하여
    더욱 보기 좋습니다.

    언제인가 스님이 출타하시고 난 자리를 두 번 걸음하고
    다시 위로를 받았었음을 고백합니다.
    한 번 또 찾아 뵙겠습니다.
    스님^^
    ()

  3. 스스로 많은걸 해결하시며 사시는 모습이 존경 스럽습니다.
    저정도 규모이면 공양주 보살님도 계시던데 스님은 부지런히 일상을 수행처럼 하시네요

  4. 요즘 가사원이 아니면 가사제작을 손으로 할 수있는 사람은 장인이시죠. 함양에 갈일이 있는데 향운암에 가보고 싶네요!

  5. 고요하신 명천스님 작년봄에찾아뵈었는데 가을에 또오라는말씀 기억하고 있습니다 올가을 찾아뵙도록하겠습니다 건강하세요 ()

  6. 어느것 하나 빠지지 않는 솜씨의 달인 명천스님. 直心으로 살아가시는 명천스님. 이렇게 뵈오니 더욱 존경하게 됩니다.
    ()()()

  7. 절 하면, 고풍의 조용한 지붕의 절풍경. 기와건물이던, 초가암자이던. 보기만 해도 마음 잠잠해 지는 전통 양식. 그런데, 무슨 와시바라 건물같이 정감이 하나도 없는 절간이네요. 이런 풍경, 동네 구멍가게 건물 같은 것 아닌가요.

  8. 명천스님, 너무 반갑습니다.^^ 명천스님 성품도 넘 좋으시고 요리도 넘 잘하십니다.스님, 옛 모습 그대로입니다. 많이 뵙고 싶습니다.

  9. 🔊 귀중한 사찰 음식 고수가 된 스님과 사찰에 계시는 스님들과 가족 모든 분 !! 모든 친족분들과 후대들을 위해,
    또 여기 참석한 친님들 가정과 모든 친족들과 그리고 후대 위해 기도합니다

    💖하나님께서
    영육간에 강건케 하시고
    모든
    🎁 다양한 복을 주시길 축복합니다
    (요3서 1:2)

    💥화가 변하여 🎁 복이 되는
    😄 생명의 길!!
    😀 진리에 길로만 인도 하옵소서
    (빌4:7)

    가로되 예수여
    당신의 나라에 임하실 때에
    🙏나를(저들을, 그를) 생각하소서 하니🙏

    (누가 23:42)

    너희 말이
    내 👂귀에 들린대로 내가 너희에게 행하리니
    (민14:28)

    🙏예수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저는💗주님의 감동을 통해💗
    현실적으로 이루어 지는
    🔊실속있는 기도만 합니다
    (약1:25) 주께 영광//

  10. 이리 마음이 고운스님 혼자서고독 외로움다이겨내시고 부처님 도량에서살아가시는 고운스님 건강하십시요 찿아가뵙고싶습니다

  11. 제가 노자 도덕경 1장을 해독해 유툽에 올려놓았는데 혹 논리학 동양학 철학 하시는분 있으시면 검증 부탁드립니다

  12. 스님, 다음생에는 선지식을 만나시어 부처님 정법을(사마타 위빠싸나)수행하시어
    감각적 욕망과 모든 번뇌에서 벗어나 윤회를 마치시기를 축원올립니다 사두 사두 사두

  13. 스님 정말 부지런하시고
    훌륭하심니다
    어찌그리도 못하시는게
    없으신지요.^^
    존경합니다.
    늘 행복하셔요🙏🙏🙏

  14. 스님! 참으로 원만하신 인상을 가지게 될 때까지 얼마나 마음 수행을 하셨을까요. 정말 이렇게 훌륭하신 스님을 뵙게 되어 좋습니다. 늘 건강하세요. -^^

  15. 스님 감사합니다. 오늘 이 영상으로 재가 불자님들께 신심을 북돋우어 주셨습니다.
    게으르면 죽는다는 아버님의 말씀이 생각납니다.
    분발하겠습니다.
    스님! 성불하십시요!

  16. 로마서 10장 9절
    네가 네 입으로 주 예수를 시인하고 또 하나님께서 그를 죽은자들로부터 살리신 것을 네 마음에 믿으면 구원을 받으리라
    10절 이는 사람이 마음으로 믿어 의에 이르고 입으로 고백하여 구원에 이르기 때문이라

    예수님을 마음으로 믿지도 않으면서 행하는 선한일, 봉사, 헌금, 새벽예배, 교회 다니는일은 종교생활에 불과합니다. 모든 인간은 하나님 앞에서 죄인입니다. 살인, 강간뿐만이 죄인것이 아니라 작은 거짓말, 험담, 시기질투, 미워하는 마음, 탐욕, 음행 모든것이 죄입니다.죄인이 구원을 받는 길은 오직 죄가 없으신 주 예수 그리스도의 보혈의 공로를 어린아이 처럼 믿으면 구원을 받는 것입니다.
    이세상에 의인은 단 한사람도 없습니다.
    하나의 죄를 짓든, 만가지의 죄를 짓든 하나님 보시기에 다같은 죄인입니다. 죄의 삯은 사망입니다.
    죄때문에 지옥에 가는 것입니다. 예수님께서는 십자가에서 못 박혀 피를 흘려 죽으셨다가 무덤에 묻히신 후 삼일만에 부활하셔서 나의 죄 문제를 완전히 해결하셨습니다. 예수님이 흘리신 피로 나의 과거와 현재, 미래의 모든죄는 용서 되었습니다. 지옥에서 구원받아 하늘나라에 가는 것은 아주 쉬운 것입니다. 지금 바로 내가 죄인임을 시인하고, 예수님께서 흘리신 피로 내죄가 용서되었음을 믿고 입으로 고백하면 됩니다.
    의인은 믿음으로 말미암아 살리라 (롬1장 17절)

    구원받기 원하시면 아래와 같이 믿음으로 기도하세요.

    위대하신 하나님, 저는 죄인입니다. 하나님이신 예수님께서 이 땅에 육신으로 오셔서 십자가에서 피를 흘려 죽으시고 부활하셔서 저의 모든 죄들을 용서하신 것을 오늘 알았습니다. 이제 제가 예수님을 저의 구주로 믿고 영접하오니 제 마음에 들어오셔서 저를 지옥으로부터 구원해 주세요. 저를 구원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17. 국수는 스님처럼 이렇게 소리없이 먹는게 우리 옛조상님들 예의였지요 요즘 면치기다 먹방이다 뭐다 국수를 요란스럽게 먹는걸 보면 보기 좋지않아요.

LEAVE YOUR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